• 최종편집 2022-07-01(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3.19 09:5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새정부 인수위원회 방문, 윤석열 당선인 만나

지방분권형 개헌, 500만 규모 경제권 통합, 지역성장체계 구축 등 제안

신공항, 미래차, 바이오백신 등 경북 7대과제 국정과제화 건의

 

윤석열_대통령_당선인에_경북_지역공약_건의.jpg
이철우지사가 대통령직인수위원회를 방문 윤석열 당선인(왼쪽)과 면담하고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18일 대통령직인수위원회를 방문해 윤석열 당선인인 등과 면담을 진행했다. 이날 이 지사는 새 정부의 성공을 기원하며 통합과 번영의 선진국 도약방안을 제안하고 경상북도 발전을 위한 7대 과제를 건의할 방침이다.

 

이 지사가 제안하는 통합과 번영의 선진국 도약방안은 분권과 균형을 통해 갈등을 해소하고 성장엔진을 다각화 화는 것을 내용으로 한다.

 

수도권 비대화와 지방의 공동화가 저출산, 고령화, 부동산폭등, 청년실업 문제를 유발하면서 국가발전에 최대의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음을 꼬집으며 ‘지방의 다양한 성장엔진 구축’이 선진국 진입을 위해 새 정부가 추진해야 할 최우선의 과제임을 강조했다.

 

이를 위해 ①지방분권형 헌법개정 ②500만 규모의 경제권 형성 ③지방자치권 확대 개편 ④대학‧지자체‧연구원‧기업 연계 성장체계 구축 ⑤균형발전에 대한 국가의 책임과 투자 의 5가지를 제안했다.

 

경북발전 7대 프로젝트는 ‘신공항 건설’, ‘미래차‧배터리, 메타버스, 백신바이오’ 등 특화산업 육성 과제와 ‘가속기 기반 첨단산업화 클러스터’와 같은 국가 전략기술 거점화, 동해안권 국가 에너지‧산림 대전환 밸트’, 영일만 횡단대교를 포함한 ‘국가균형발전 SOC’등도 중점 건의한다.

 

또한 당선인의 분야별 공약 및 지역 공약과 연계되는 경상북도의 주요 사업들은 물론이고 울진 산불피해에 대한 획기적 복구방안 등을 총 정리해 각 인수위원회 분과에 배포할 예정이다. 

 

   

이철우 지사는 “지역발전 핵심사업들의 국정과제화는 물론이고 분권과 균형을 기반으로 한 국가 운영의 획기적 변화 방안을 제안할 것”이라며 “윤석열 정부가 국민과 함께 통합과 번영의 대한민국을 만들어 나가기를 기원하며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36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철우 지사, 윤석열 당선인 면담.... 경북도 발전과제 건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