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0(화)

안동시, 물산업 발전 워킹그룹 운영

1차 회의 개최, 주제:녹조를 활용한 수질정화 및 유용물질 생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2.04 17: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204 안동시  물산업 발전 워킹그룹 운영 (2).jpg
안동시가 안동국제컨벤션센터에서‘안동시 물산업 발전 워킹그룹 1차 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안동시는 2월 2일(금) 안동국제컨벤션센터에서‘안동시 물산업 발전 워킹그룹 1차 회의’를 개최했다.

 

물산업 발전 워킹그룹은 수자원이 풍부한 안동시의 물산업 발전도모와 정책방향 설정을 위해 관련 전문가 등 11명으로 구성하여 2월부터 8월까지 운영한다.

 

운영방향은 지역의 풍부한 수자원을 활용한 물산업의 발전방향 및 육성, 특화방안 마련과 정책발굴 및 국가 물산업클러스터 연계방안 마련, 물산업 지역 맞춤형 연구기관 유치 및 설치를 위한 방안 마련 등이다.

 

운영일정은 총 4회로, 구성원별 물산업 발전 주제발표 후 토론하는 방식이며, 8월 성과보고서를 도출할 계획이다.

 

2월 2일 첫 회의에서는 윤호성 경북대학교 교수의 ‘녹조를 활용한 수질정화와 유용물질 생산’에 대한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지난해 심각했던 녹조를 자원화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중점 논의하였다,

 

주요 논의 내용은 녹조를 활용한 바이오연료 개발, 미세조류를 활용한 하수처리, 미세조류 피코시아닌의 청각세포 보호 기능, 난청과 관련된 약물 연구등 다양한 국내·외 사례와 정보를 공유하고 특히, 우리 시에서 추진 할 수 있는 방안으로 하수처리장 물산업화와 녹조를 활용하는 RND를 우선 시작하자는 의견이 도출되었다.


권기창 안동시장은 “안동시 물산업 발전을 위한 워킹그룹 위원들과 관계자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물산업은 지속 가능한 미래 신성장 동력으로, 기후변화로 인해 앞으로 물의 중요성 및 물 관련 산업이 지속해서 성장할 것이며 물산업을 위한 최적의 조건을 가진 안동이 물산업 전진기지가 될 수 있도록 지역에 맞는 선도적 물산업 정책 제안이 다양하게 도출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8209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동시, 물산업 발전 워킹그룹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