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1(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4.21 10:5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999년 영국여왕 안동방문 총괄한 1등서기관, 대사가 되어 다시 안동 찾아

권영세 안동시장과 교류협력 논의, 월영교·하회마을·안동농협 방문 예정

하회마을 일대서 열리고 있는 영국여왕 방문기념 사진전도 참석

 

0420_콜린_크룩스(Colin_Crooks)_주한영국대사.jpg
콜린 크룩스(Colin Crooks) 주한영국대사

 

 

콜린 크룩스(Colin Crooks) 신임 주한영국대사가 4월 22일부터 23일 양일간 안동시를 방문한다.

 

안동시와 우호협력 증진을 위해 22일 안동을 방문할 예정인 크룩스 대사는 권영세 안동시장과 면담 후 안동대표 관광지인 월영교를 둘러본다.

 

이튿날 23일, 하회마을 담연재와 충효당에 마련된 『엘리자베스 2세 영국여왕 방문기념 사진전』을 관람한 뒤 안동농협(당북동)을 방문할 예정이다.

 

크룩스 대사는 주한영국대사로 부임 전 2018년부터 2021년까지 평양주재 영국대사로 근무했다.

 

이에 앞서, 1995년부터 1999년까지 주한영국대사관에서 1등 서기관으로 근무하며 한국어가 유창할 뿐만 아니라, 한국 문화에 능통한 외교 전문가이다. 특히, 1999년 당시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안동 하회마을 방문 총괄 실무를 맡은 바 있어, 안동시와 인연이 깊다.

 

영국여왕의 생일인 4월 21일부터 30일까지 하회마을과 봉정사 일대에서는『엘리자베스 2세 영국여왕 방문기념 사진전』이 열린다. 1999년 엘리자베스 2세 영국여왕 방문 당시 촬영한 안동시가 소장하고 있는 자료 75점이 전시된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바쁜 일정 중에도 전통문화관광의 도시 안동에 방문해주셔서 환영과 감사의 뜻을 표한다.”라며, “향후 안동시와 영국 간 다방면의 교류 협력 방안에 대해 활발히 논의를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1999년 엘리자베스 2세 영국여왕이 73세 생일을 맞아 안동시를 방문한데 이어, 20년이 지난 2019년에는 여왕의 차남 앤드루 왕자가 방문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383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콜린 크룩스(Colin Crooks) 주한영국대사 안동 방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