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6(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1.16 17:1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북도, 11월 직원 만남의 날 개최... 직원들의 의지로 변화 이끌어야..  

전국 새마을 운동 콘테스트 영상, 송길영 부사장 특강 이어져  

 

직원_만남의_날.jpg
이철우 도지사가 16일 도청 동락관에서 열린 ‘11월 직원 만남의 날’에서 변화와 혁신으로 새로운 기회를 만들어 나갈 것을 당부하고 있다

 

 

이철우 도지사는 16일 도청 동락관에서 열린 ‘11월 직원 만남의 날’에서 사중구생( 死中求生)의 정신을 강조하며 끊임없는 변화와 혁신으로 새로운 기회를 만들어 나갈 것을 당부했다.

 

지난 8월 이후 3개월 만에 열린 직원 만남의 날에서 이 도지사는 “코로나 재확산으로 어려운 시기가 이어지지만 위기 속에서도 세상은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며, “류성룡 선생의 사중구생(임진왜란 피난 당시 서애 류성룡 선생이 선조에게 전한 말로써, 죽을 고비에서 살 길을 찾는다는 의미)정신으로 우리 스스로의 의지와 노력으로 경북이 변화를 이끌어 가야한다”고 강조하며,

 

“그동안 직원들 국비예산, 공모사업 등 괄목할 성과로 외부에서 도청 직원들 많이 변했다는 이야기 듣는다. 참 고맙고 자랑스럽다. 하지만 더 변해야 한다. 변화와 혁신이 더 필요하다”며 직원들의 끊임없는 변화를 당부했다.

 

‘11월 직원 만남의 날’은 대구경북 지역의 청년음악가 ‘애플트리’의 통기타 공연을 시작으로 새마을 동영상 시청, 도지사 인사말씀, 새바람 경북아카데미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새마을 운동 50주년을 기념해 지난 8월 10일부터 10월 8일까지 전국 중․고등학생과 대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한 새마을운동 영상 콘테스트에서 대상을 차지한 유튜브 동영상을 함께 시청하며, 청소년들의 새마을운동에 대한 생각과 현대적 새마을 운동의 필요성에 대해 이해하는 자리였다.

 

새바람 경북 아카데미에서는 빅데이터 전문가 송길영 바이브컴퍼니 부사장의 ‘일어날 일은 일어난다’를 주제로 특강이 진행하고, 과학과 기술의 발전으로 변화하는 세상을 어떻게 이해하고 변화를 이끌어야 할지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이날 행사는 최근 수도권, 강원도 등에 코로나19 확진자가 급격하게 증가함에 따라 입구에서부터 열감지 화상 카메라를 설치하고 직원들 개인별로 체온을 체크했으며, 참석인원도 최소한으로 하는 등 철저한 방역관리체계 아래 진행됐다.

 

 

 

 

태그

전체댓글 0

  • 1916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철우 도지사, 변화와 혁신으로 새로운 기회 만들어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