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8(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8.03 16: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명품공항 건설로 역사에 남는 공직자․선배가 되자”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 모든 사회단체와 공무원들 노력의 결과

 지금부터 세계적인 명품공항 건설할 수 있도록 혼신의 노력 당부

 

8월_직원만남의_날1.jpg

 

경북도는 8월 3일 ‘8월 직원 만남의 날’ 행사를 도청 동락관에서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지난 7월 31일 군위 소보와 의성 비안을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로 최종 유치 신청하는데 휴가까지 반납해가며 전력을 다한 직원들을 격려하고, 성공적인 신공항 건설을 위해 다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하는 자리였다.

 

이날 행사는 이철우 도지사가 준비한 어린이들의 줄다리기 영상으로 시작됐다. 승부가 거의 결정된 상황에서도 포기하지 않는 어린이의 악착같은 집념이 마침내 기적처럼 승리를 만들어 내는 영상이 참석자들에게 뭉클한 감동과 동기부여를 전달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인사말에서 “유림단체, 새마을단체, 해병전우회 등 모든 사회단체와 전 공무원의 합심된 노력으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후보지가 최종 확정되었다”면서, “그동안 함께해준 모든 분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고마움을 전하며,

 

그동안 통합신공항 추진과정에서의 어려움과 극복과정을 설명한 후 “첫단추는 끼웠다. 미주․유럽 취항하는 국제공항 만들 수 있도록 악착같이 남은 과정을 성공적으로 완수해 대구경북이 세계로 나가는 발판을 만들겠다. 여러분들도 통합신공항의 성공적 추진으로 역사에 남는 공직자․선배가 되자”며, “할 수 있다는 믿음으로 경북의 내일을 함께 만들어 가자”라고 강조했다.

 

이어 행사에 참석한 김형동 국회의원은 “한명의 리더가 많은 것을 바꾼다. 이철우 지사님께서 통합신공항 유치를 위해 리더로서 큰 역할 하셨다”라며 축하인사를 전했다.

 

8월_직원만남의_날3 (1).jpg

 

이어서 퍼포먼스에서는 통합신공항 후보지 확정을 기념하며 세계적인 명품 공항으로 건설하려는 모든 직원들의 마음을 담아 실국장과 직원들이 모형 활주로를 만들어 모형 비행기를 이륙시키는 퍼포먼스도 함께 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271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명품공항 건설로 역사에 남도록 노력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